선천적인 헤어라인 모양에 대한 통계

얼마 전에 일본에서 선천적인 헤어라인(이마선)의 모습에 대한 통계 논문이 발표되었습니다. 우리나라는 아니지만 같은 동아시아인으로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우리나라도 통계를 내면 비슷한 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합니다. 

456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하였습니다.

결과를 살펴보면, 여성에서는 이마선의 모습이 사각 36.1%, 삼각 7.2%. 원 38.5%, M자 18.2% 였습니다.

여성 헤어라인 비율 통계. 출처: Study of Frontal and Temporal Hairline Patterns in Japanese Subjects. Plastic and Reconstructive Surgery - Global Open:  August 2021 - Volume 9 - Issue 8 - p e3751

원형 이마선이 거의 40% 정도로 가장 많고, 그다음이 사각형 이마선이 비슷하게 많아 두 형태가 거의 대부분의 모습으로 보시면 될 것 같고, 약 20% 정도가 M자형 이마선, 그리고 가장 드문 형태는 삼각형 헤어라인이었습니다. 

 

 

남성 헤어라인 비율 통계. 출처: Study of Frontal and Temporal Hairline Patterns in Japanese Subjects. Plastic and Reconstructive Surgery - Global Open:  August 2021 - Volume 9 - Issue 8 - p e3751

남성에서는 사각 이마선이 45.9%로 가장 많고, 다음이 42.6%의 M자형이었습니다. 90% 정도가 이 두 이마선이었고 둥근 근 모양은 약 10%, 삼각형은 0.8%로  매우 드물게 나타났습니다. 남성은 확실히 사각이나 M자 모양으로 각진 이마선이 많은 통계를 보였네요. 

 

옆머리선, 즉 측면 헤어라인의 모습에 대한 분석도 있었습니다. 

여성 헤어라인 비율 통계. 출처: Study of Frontal and Temporal Hairline Patterns in Japanese Subjects. Plastic and Reconstructive Surgery - Global Open:  August 2021 - Volume 9 - Issue 8 - p e3751

옆머리와 윗머리가 만나는 선의 각도가 날카로운 예각을 이루는 삼각형 측면 20.3%, 각도가 둥근 원형 측면 27.8%, 각도가 직선인 선형 24.8%, 각도가 튀어나온 볼록형 27.2%였습니다. 각 형태가 고르게 있고, 각진 느낌이 적은 분포를 보이는 것이 특징입니다. 

 

 

남성 헤어라인 비율 통계. 출처: Study of Frontal and Temporal Hairline Patterns in Japanese Subjects. Plastic and Reconstructive Surgery - Global Open:  August 2021 - Volume 9 - Issue 8 - p e3751

남성 측면라인에서는 삼각 측면이 68.8%로 가장 많았고, 원형 17.2%, 선형 10.6%, 볼록형 6.6% 였습니다. 각진 느낌이 흔하고 둥근 형태로 갈수록 드물어지는 비율을 보였습니다. 

 

위도우즈 피크(Widow's peak). 30% 정도에서 관찰. 

이 논문에서는 이마선의 가운데가 아래로 살짝 내려와서 약간 3자 형태로 보이게 하는 위도우즈 피크(widow's peak)의 유무 비율도 조사하였는 데 있는 사람이 30% 비율 정도로 나왔습니다. (여성: 29.6%,  남성 32.8%)

모발이식을 하다보면 환자 고객분들이 선호하시는 이마선이 있는데, 여성에서는 둥근 이마선 + 볼록형 측면 형태, 남성에서는 사각 이마선 + 원형 측면 형태를 원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위도우즈 피크는 이마높이를 낮게 보이게 하는 장점이 있고, 좀 더 자연스럽게 보이는 장점이 있어서 모발이식을 할 때는 만들어주는 것이 좀 더 나은 것 같습니다. 

헤어라인 교정 모발이식을 하는 분들이 참고하시면 도움이 될 통계 자료로 보입니다. 

논문 원문: Study of Frontal and Temporal Hairline Patterns in Japanese Subjects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탈모와 비타민D, 페리틴 수치의 관계

 


30명의 남성 탈모인과 30명의 비 탈모인의 혈중 비타민D와 페리틴(철분 저장 물질; 철분 상태를 확인하는 지표로 많이 사용)을 측정하여 비교하였습니다. 

실험 결과는 두 수치 모두 비 탈모인에 비해 탈모인에서 낮게 나타났습니다. 비타민D는 통계적으로 의미가 있는 수치로 낮게 나왔고, 페리틴은 유의미한 정도는 아니었습니다. 실험에 참여한 피시험자가 총 60명 정도밖에 되지 않아서 통계적인 의미가 낮게 나왔을 수 있습니다.

논문 원문: Serum Vitamin D And Serum Ferritin Levels In Male Pattern Hair Loss :Is There A role

 

여성형 탈모, 확산성 탈모의 패턴

 

또 다른 연구에서는 유전성 탈모에서 여성형 패턴으로 머리가 빠지는 증상, 즉 이마선 쪽 앞머리보다는 정수리나 안쪽에 속 머리가 빠지는 현상이 있는 분에서 비타민D와 페리틴 수치가 감소되어 있다는 결과가 있었습니다. 

논문 원문: Assessment of Serum Vit D and Serum Ferritin in Female Pattern Androgenic Alopecia.

 

휴지기 여성형 탈모, 여성에서의 확산성 탈모에서도 비타민D 및 페리틴 수치가 현저히 낮았다는 결과가 있습니다. 확산성 탈모에서 혈중 페리틴과 비타민D 수치를 평가하는 것이 진단에 의미가 있다고 볼 수 있다는 결론입니다. 

논문 원문: The Significance of Serum Ferritin and vitamin D Levels in Females Patients with Chronic Telogen Effluvium

 

이 연구결과들이 유전성 탈모에서 비타민D나 철분을 보충해줘야 한다는 의미는 아니지만, 가능성을 열어두고 이 수치가 낮은 분들은 보충해줬을 때 치료효과가 있는지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직접적인 치료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지는 않지만, 기존 치료법이 효과를 배가시키는 등의 효과가 있을 수 있다는 생각도 듭니다. 추가 연구 등의 결과가 나오면 다시 블로그를 통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탈모약과 체중(BMI; 신체질량지수)

탈모약을 먹으면 체중이 늘어나지는 않나요? 최근에 살이 많이 쪘는데 탈모약 때문인 것 같아서요...

 

지금까지의 데이터에서 탈모약 피나스테리드(프로페시아®) 혹은 두티스테리드(아보다트®)로 체증이 증가한 사례는 없는 것으로 확인하였습니다. 자료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오히려 반대로 피나스테리드를 복용한 군에서 BMI(body mass index; 신체질량지수)가 감소한 연구는 있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남성호르몬 테스토스테론 수치에 따라 3개의 그룹으로 실험군을 나누었고, 피나스테리드를 복용한 그룹은 기저 남성호르몬 수치가 높은 군(>471ng/dL)을 제외하고는 BMI가 대조군에 비해 감소하였습니다. 

오히려 탈모약을 먹으면 체중이 감소한다고 유추할 수 있는 결과입니다. 

물론 약의 부작용은 사람마다 매우 특별하게 나타날 수도 있으므로 체중이 증가하는 매우 드문 사례일 수도 있겠지만, 일반적으로는 탈모약으로 체중증가는 생기지 않는다고 봅니다. 

논문: Effects of finasteride on serum testosterone and body mass index in men with benign prostatic hyperplasia

-뉴헤어 대머리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