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발이식하기 전에 먼저 탈모 치료를 권하는 이유

많은 분들이 탈모 치료를 하기 싫어합니다. 탈모치료보다는 모발이식만 하고 싶어 하는 분들이 많아요. 

탈모약 부작용도 있다는데 신경쓰이고, 또 한 번 먹으면 계속 먹어야 한다던데 그것도 싫고...

(제가 이 부분에 대해서 영상으로 자세히 설명드린 것이 있어서 글 아래 부분에 링크해드리겠습니다.) 

뭐든 꾸준히 하는 것은 힘든 일이죠. 운동같은 것도 주위를 보면 꾸준히 계속하는 사람이 드물 듯이 말입니다. 

그리고 탈모치료는 극적인 효과보다는 점진적인 효과를 보는 분이 많고, 또 그 효과가 덜 빠지는 수준인 정도인 분들도 있기 때문에 급하고 화끈한 한국인의 정서에 치료는 성에 안찰 수 있습니다. 

화끈하게 모발이식 한번하고 이제 탈모에 대해서 졸업하고 싶은 마음인 분들이 많죠. 

그래서 치료같은 거는 하고 싶지 않고 바로 수술해주십시오! 하는 고객분들이 정말 많이 내원하십니다. 

몇 가지 사례를 통해 조금 더 자세히 설명드릴게요. 

위 사진은 정수리 탈모로 모발이식을 하러 오신 분인데, 제가 탈모약부터 먼저 먹고 수술을 고려해보자 하셔서 3개월간 탈모약 복용 후 찍은 사진입니다. 탈모 영역이 많이 줄어서 모발이식량을 줄여서 수술이 가능해지고, 같은 양을 더 밀도 있게 이식하는데 쓸 수 있어서 더 효율적이게 됩니다. 

 

 

위 사진은 두 차례 타 병원에서 모발이식을 받으시고 세번 째 수술을 저에게 받으시러 내원하셨던 분이신데 역시 일단 탈모치료부터 해보자고 약 복용을 권유하고 3개월째 많이 좋아지셨다면서 사진을 보내주셨습니다. 이렇게 되면 모발이식을 미루거나 모발이식 수술량을 줄여서 이식할 수 있어서 훨씬 유리해집니다. 

 

모발이식 전에 탈모치료를 먼저 하면 좋은 점을 정리하면

1. 탈모 영역을 줄여서 모발이식량을 줄이거나 밀도를 더 높여서 더 풍성하게 보이게 할 수 있다. 

2. 수술 전 치료를 하면  수술 후 생길 수 있는 동반탈락(shock loss; 기존의 머리카락이 일시적으로 빠지는 현상) 확률을 줄일 수 있다. 

그리고 추가로 모발이식 후 지속적인 치료를 유지하면 모발이식 후 생길 수 있는 추가적인 탈모를 억제하여 모발이식 효과를 오래 누릴 수 있고, 추가 수술을 예방할 수 있다는 점이 있습니다. 

이런 이유로 모발이식을 무조건 바로 하기 보다는 탈모가 진행 중인 상태로 보이는 분들에게는 어느 정도 치료를 먼저 해보고 수술을 하시라고 권해드리고 있습니다. 

-뉴헤어 대머리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