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발이식과 헤어스타일 - 모발이식 받는데 머리가 짧아도 되나요?




Q.
저는 43세로 정수리 쪽 탈모가 진행 되고 있고, 7개월 동안 프로페시아를 복용한 남성입니다. 지금까지는 별다른 효과를 보고 있지 못하는데, 이젠 복용을 중지해야 할까요? 현재는 머리를 짧게 자르고 다니고 있으며, 흑채를 탈모 부위에 뿌리고 다니기 때문에 일상생활에 탈모로 그리 큰 불편은 못 느끼고 있습니다. 평소 저의 헤어스타일, 상처에 대한 두려움과 아무는 데 걸리는 시간, 그리고 격렬한 운동을 30일 동안 못한다는 점에서 저에게는 절개법보다는 비절개법이 더 적합할 것 같긴 한데, 프로페시아 복용과  FUE 수술을 받기 전 주위사항에 대하여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A.
직접 진료를 보고 정확히 말씀드릴 수 있는 부분이 많지만, 일반적인 정보를 말씀 드리자면, 앞으로 진행 될 탈모를 막아 주는 것이 프로페시아 복용의 첫번째 목적이고, 복용 후 현재 탈모부위에도 어느 정도의 모발이 다시 자랄 수는 있으나 밀도가 예전처럼 돌아오기는 어렵습니다.

헤어스타일이 짧다고 하셨는데, 2-3mm 이하로 짧으신 것이 아니라면 절개법 비절개법 모두 받으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비절개 방법으로 수술을 진행 하실 경우, 절개법 수술 시 생기는 일직선의 흉터가 남지 않으므로 수술 후에도 짧은 헤어스타일의 연출은 가능합니다. 그러나 두피가 비칠 정도로 정말 짧게 자르실 경우에는. 1mm 정도 되는 작은 점 같은 상처는 보일 수 있습니다. 질문자의 말씀 처럼 비절개 수술은 수술 후 회복 속도가 절개법보다 상대적으로 빠른 것은 사실입니다. 그 이외에도 비용적인 부분에서 차이가 납니다. 절개법 시술의 경우, 비절개 시술에 비해 한번의 수술로 상대적으로 더 많은 양의 모낭 채취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겠습니다.

본인의 현재 두피, 모발상태, 필요한 이식량, 원하는 헤어스타일, 그리고 수술비용 등을 고려하시어 수술법을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1동 | 뉴헤어모발이식센터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