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발이식 후 스트레스때문에 생착에 실패할 수도 있나요?

 
 

선생님 안녕하세요.. 모발이식 후 스트레스를 심하게 받아 오고 있습니다. 이렇게 스트레스를 받으니 머리가 안자랄것 같은 생각에 이중으로 스트레스를 받아 오고 있는데요. 2주 정도의 생착기간에는 충분한 영양 섭취와 휴식을 가졌습니다. 여기서 질문 2가지만 드리겠습니다. 

 1. 생착기간 이후의 심한 스트레스로 인해 생착된 머리가 영영 안자랄 수도 있는지요? 

 2. 현재 4개월 차입니다만 머리가 듬성듬성 합니다. 기존에 조금 올라왔던 머리카락 들은 굵어 지고 있는 반면에 새로운 머리들이 보이지가 않는데요. 이식모들이 올라오는 차이가 심하게 날수 있는건가요? 아님 제가 받은 스트레스의 영향 때문에 실패한 것은 아닐 지 ....ㅜㅜ 답변 해주시면 정말 감사 하겠습니다.

 

간혹 모발이식 후에 여러가지 이유로 스트레스를 받는 환자분이 있는데, 이것이 수술의 결과를 나쁘게 만들기도 합니다.부디 마음을 편하게 먹도록 노력하고 어렵겠지만 스트레스의 원인을 피하는 노력을 해야합니다. 스트레스는 모발이식 후의 결과 뿐 아니라 유전 탈모를 가속화하는 원인이 되니까요 두가지 질문에 대해 답변을 드리자면 

1. 이식모낭이 생착에 실패하면 기간이 지나도 자라지 않을 수 있습니다. 생착을 방해하는데는 여러가지 원인이 있지만, 모발이식 후 중요한 시기에 극심한 스트레스에 시달렸다고 해서 생착에 실패 했을 것이라고 단정지을 수는 없습니다. 생착이 되어야 할 시기(수술 후 7일 이내)에 모낭이 혈관을 이어받지 이식모낭이 제 기능을 못하게 되므로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물론 수술을 마친 환자에게 머리카락이 잘 자라도록 신체적 스트레스와 정신적 스트레스를 주의 하라고 이야기는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스트레스에 대해 견디는 정도가 사람마다 다르므로 어느정도의 스트레스가 영향을 미친다고 수치상으로 이야기 할 수는 없습니다. 내가 스트레스를 받아서 모낭생착에 문제가 생겼을까? 라는 생각이 이중으로 압박 될 수 있으니 마음을 편하게 가지고 결과를 기다려 보면 좋겠습니다. 

2. 모발이식 후 4개월 경에 이식부위가 듬성듬성 한 것만으로는 문제가 있다고 얘기할 수 없습니다. 수술 후 6~12개월 까지도 새로운 머리카락이 자라기도 하니까요 이식모들이 자라는 순서와 격차는 개인에 따라 다릅니다. 어떤 사람도 일정하게 머리카락들이 올라오지 않기 때문에 이 문제는 12개월까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12개월이라고 이야기 하면 매우 길고 먼 이야기 같을텐데요, 6개월에서 8개월 사이에는 이식모낭들이 더 많이 자라기 시작할테니 서서히 결과에 대해 판단을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많은 환자들이 모발이식 후 2~6개월 사이에 가장 힘들어 합니다. 새로 자라는 머리카락의 길이가 일정하지 않기 때문에 시각적으로 불편을 호소하기도 합니다. 현재로써는 수술 결과의 완성이 어떤 모습일지 단정지을 수 없으므로, 조금 더 기다려보는 수 밖에 없습니다. 수술한 병원에 내원해서 자세한 이야기를 나눠보면 어떨까요? 누구보다도 환자의 상태는 수술한 의사가 가장 잘 알고 있으니까요


 

 김진오 성형외과전문의 |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

 NHI뉴헤어 대표원장 | 연세대학교 의학석사/의과대학 외래교수

 탈모와 모발이식, 헤어라인교정과 SMP에 대한 모든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시작하기

* 해당 콘텐츠에 대한 저작권과 소유권은 NHI뉴헤어에 있으므로 출처를 밝히지 않은채 무단으로 도용, 게제를 금합니다.




NAVER에서 모발이식과 헤어라인교정 ,SMP와 탈모에 대한 궁금증을 검색해 보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1동 | 뉴헤어모발이식센터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