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발이식에도 미션과 비전을…

Medical Review 2월
NHI뉴헤어 김진오 원장


모발이식은 한국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관심을 끌고 있다. 미국에서도 모발이식을 전문으로 하는 병원들이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미국 LA의 NHI 뉴헤어는 이런 모발이식 병원들 중에서도 수술기법을 새로 개발하는 등 모발이식학계에서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한국에도 NHI뉴헤어의 기술을 기반으로 한 병원이 설립되어 있다.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이기도 한 김진오 원장을 만나 세계적인 모발이식 수술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이야기 나누어 보았다.



  미 NHI뉴헤어 기술, 한국에서 선보여
병원 문을 열고 들어서자 새하얀 벽에 그려진 모낭 그림이 눈에 들어온다. 안이 보이지 않는 커다란 문에 OPERATION CENTER라는 글씨가 써 있었지만, 밖에서 보자면 환자대기공간이라고 오해를 살 만큼 깔끔하다. 병원 외관을 고급스럽게 꾸미는 병원들이 많이 있지만, 정갈한 느낌을 주는 병원을 찾기는 쉽지 않다. 수술가운에 두건을 쓴 채 마주앉은 김진오 원장에게서도 같은 느낌을 받았다. 꾸미지 않은 정갈한 미소는 환자를 편안하게 만들고, 자연스레 신뢰를 얻을 것 같다.

김진오 원장은 세브란스 병원에서 성형외과를 전공으로 수련의를 거친 후 2004년부터 지금까지 모발이식 분야에서만 종사해오고 있다. 2008년말부터 1년간 미국 NHI에서 근무한 김원장은 미국 NHI와 동일한 기술과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NHI뉴헤어 분원을 한국에 설립했다. 미국 NHI에서 FUT와 FOX™, FTM(Fast Track Method)의 표준화된 수술기법을 훈련한 김 원장인 이 기술을 기반으로 한국에서 NHI뉴헤어를 운영하고 있다.

미국의 NHI뉴헤어는 1992년 설립된 모발이식 전문병원으로 AAAHC (Accreditation Association for Ambulatory health Care.INC.) 인증을 받은 미국 최초의 병원이라고 한다. 1995년 모낭단위 모발이식을 국제 학회에 발표하는 등 모발이식의 연구와 기술로 학계에서도 명성이 알려져 있다는 설명이다.

NHI의 모발이식은 슬릿(SLIT)방식이다. “슬릿 방식 모발이식은 국내에서는 많이 사용하고 있지 않은데, 촘촘한 이식과 자연스러운 모발성장 방향제어가 가능한 것이 장점”이라고 한다. 국내에서 많이 쓰이는 식모기를 이용한 모발이식은 비교적 적은 인원으로 짧은 시간 안에 수술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슬릿 방식은 이에 비해 모발을 보다 촘촘히 이식할 수 있다.

식모기는 바늘에 모낭을 끼워 이식자리를 만드는 동시에 모낭을 이식하지만, 슬릿 방식은 이식할 자리를 먼저 만든 다음 모낭을 이식하기 때문에 정상모발의 75% 수준까지 고밀도로 이식할 수 있다. 밀도의 차이는 바늘의 굵기에서 나오는데, 모낭과 비슷하거나 보다 가는 바늘을 이용하기 때문에 슬릿 방식이 보다 세밀하게 모발이식을 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하지만 슬릿 방식은 한번의 수술에 최소 5-7 명의 수술팀이 필요하며, 각각의 인원은 최소 3개월 이상의 교육이 필요하다. 김 원장은 “미국과 유럽 일본에서는 대부분 이 방법을 사용하고 있지만, 국내에서는 많은 인건비 부담과 교육환경으로 인해 접근이 어려운 방법”이라고 말했다.

김 원장은 한국에 분원을 개설하기 전 수술팀 전원을 미국에 보내 슬릿 방식에 대해 교육을 마쳤다. “교육을 완수하는 것은 수술의 성패에 직결되는 문제이기 때문”에 모든 수술팀이 교육을 마친 이후에 분원을 개설했다. 김 원장은“모발이식이란 한 개의 모발을 이식하면 한 개가 나야 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접근하는 수술이기 때문에, 인간의 자연치유능력이나 정신적인 의지에 기댈 수 없는 지극히 과학적인 수술분야”라고 모발이식의 특수성을 짚었다. NHI뉴헤어 만의 합리적이고 결과지향적인 수술과정 운영이 좋은 수술 결과를 가져오게 되었고, 좋은 결과를 통해 많은 학술활동도 가능하고 환자도 늘어나게 되었다는 것이다.

또한 대한 미용성형외과 학술대회에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슬릿(SLIT)방식 모발이식에 대해 3년 연속 단독으로 학술발표를 했고, 2011년 발표에는 국내 성형외과 전문의뿐 아니라 아시아 각국의 의사들까지 참여하며 지대한 관심을 받았다.

지난해 8월에는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ABHRS) 자격을 취득하기도 했다. 이는 국제 모발이식학회에서 인증하는 모발이식 전문의 자격으로, 2년간의 라이브 트레이닝과 필기 및 실기 테스트를 거쳐 취득하는 전문의 자격이다. 김 원장은 “모발이식 수술을 연구하고 기술발전을 위해 노력하다보니 따라온 결과”라고 말했다.



 "모발이식, 나의 비전은..."
김 원장은 성형외과 전문의이면서 모발이식 한 분야만을 진료하고 있다. 이는 여러 가지 상황과 각오가 자연스럽게 이곳까지 자신을 이끌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김 원장은 “‘최고의 진료를 제공하겠다’거나, ‘성실하게 하겠다’는 식의 추상적이고 보기 좋은 말은 필요없다”며 “가장 중요한 것은 모발이식 전문의로서 제가 앞으로 나아갈 방향이다. 환자를 치료하고, 나아가 모발이식 기술을 발전시키기 위해 제가 나아갈 방향을 잃지 않고 지켜나가는데 ‘비전’과 ‘미션’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김 원장과 NHI뉴헤어의 미션은 “모발이식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와 가장 효과적인 수술 방법의 개발을 통해 한국과 전 세계 모발이식 발전에 기여하는 것”이다. 다른 의사들도 가장 효과적이고 좋은 수술방법으로 그들의 환자를 진료할 수 있도록, 새로운 기술을 개발하고 또 전파할 수 있는 교육자료를 개발하고 있다. 이것은 환자들에게 최상의 치료를 지속적으로 제공함으로써 얻어지는 당연한 결과라고 한다. 김 원장은 자신의 비전에 한걸음씩 더 다가가기 위해 다섯 가지 미션도 제시했다.

김진오 원장의 Vision
1. 모발이식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와 가장 효과적인 수술 방법의 개발을 통해 한국과 전 세계 모발이식 발전에 기여하는 것
2. 다른 의사들도 가장 효과적이고 좋은 수술방법으로 그들의 환자를 진료할 수 있도록, 새로운 기술을 개발하고 또 전파할 수 있는 교육자료의 개발
3. 환자들에게 최상의 치료를 지속적으로 제공

김진오 원장의 Mission
1. 자연스럽게 보이는 모발이식
2. 가능한 적은 양으로 환자의 목표 달성(과잉진료 지양)
3. 기술력과 함께 예술적 가치를 함께 제공
4. 환자의 요구사항을 시술에 반영
5. 수술방법과 결과에 대해 환자가 이해할 수 있도록 충분한 설명

이 비전과 미션은 김 원장뿐만 아니라 NHI뉴헤어의 수술팀, 그리고 환자를 만나는 모든 구성원이 분명하게 공유하고 있다고 한다.



 '대머리 블로그'서 환자와 소통도 끊이지 않아

김 원장은 새로운 연구개발을 위해 의사들과 많은 소통을 하고 있지만, 의사에게 가장 중요한 것이 환자와의 소통이라는 점은 그에게도 다르지 않은 진리다. 김 원장은 포털사이트에서 의료자문 역을 맡고 있으며, 탈모환자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블로그도 운영하고 있다. 미국 NHI와 공동으로 운영되는 대머리블로그(www.baldingBLOG.co.kr)의 한국필자이면서 미국블로그의 공동필자이기도 하다. 바쁜 시간을 쪼개 블로그에 질의응답을 하고 새로운 모발이식 소식과 본인의 임상에 대한 경험을 이야기 하는 동안 수술과 진료에 대한 끊임없는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단다.

환자들과의 대화와 블로그 운영을 통해 쉽게 전문지식을 전달하는 경험이 풍부해진 김 원장은 현재 ‘탈모와 모발이식’이라는 주제로 책을 집필 중이다. 미국의 NHI뉴헤어 의료진과 협력해서 집필이 진행 중이며, 전문지식을 담았지만 의료인이 아닌 사람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의 책이 목표라고 한다. 환자가 아닌 사람들도 관심을 가지는 주제이기에 더욱 전문지식을 전달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책을 위해 노력 중이다.

인터뷰 내내 밝은 목소리로 이야기를 이어간 김 원장은 앞으로도 연구 개발을 꾸준히 하고 슬릿방식의 우수성을 전파해 한국 모발이식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는 소망을 밝혔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1동 | 뉴헤어모발이식센터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