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감자튀김으로 탈모치료하기?


올해 2월 즈음에 '맥도날드 감자튀김'이 탈모에 효과가 있을 수 있다는 내용의 기사들이 나온 적이 있습니다. 

일본 요코하마 주립대 후쿠다 준지 교수가 쥐에게 '디메틸폴리실록산(dimethylpolysiloxane)을 주입했더니 모낭세포가 생성되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는데, 이 성분이 맥도날드 감자튀김에 사용되는 성분이었던 것입니다. 또, 이 화학물은 다른 패스트푸드 점에서는 쓰이지 않고 맥도날드에서만 쓰인다고 해서, 기사가 '맥도날드 감자튀김, 탈모치료에 효과' 이런 식의 자극적인 기사가 나갔던 것이죠. 


아직 디메틸폴리실록산은 특정 상태의 쥐 실험에서 효과가 있었다는 것이고, 유전성 탈모나 사람에서 효과가 있었다는 내용이 아닙니다. 그리고 그 성분을 직접 주사하는 것과 튀기는 기름에 첨가하는 것 역시 다른 것이기 때문에 감자튀김을 먹어서 탈모에 효과가 있다고 말하기 더더욱 어렵습니다. :) 비약이 너무 심합니다. 


너무 늦게 이 기사에 대해서 블로그에서 언급하게 됩니다만, 혹시 오해하시는 분이 아직까지 계실까봐 포스팅합니다. 


p.s. 자료를 찾다가 우연히 아래 사진도 보게되었습니다. 



드래곤볼의 초사이어인 머리카락을 응용한 감자튀김입니다. ^^ 아이디어가 너무 좋네요. 

초사이어인은 제가 전에 모발이식 수술을 할 때 한번 비유적으로 설명드린 적이 있어서 더욱 반갑더라구요. 

초사이어인 관련글: 메일 모발이식 수술을 하는 것...힘들지 않으신가요? (http://baldingblog.co.kr/2759)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김진오 jinokim@iNEWHAIR.com | NHI뉴헤어 대표원장 | 성형외과 전문의 |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ABHRS)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원문에 대한 링크를 걸어주시면 모든 컨텐츠는 복사하셔서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블로그_하단로고2?


아보다트는 반감기가 길어서 한달에 한번 먹어도 된다???

아보다트는 약이 체내에서 배출되는데 시간이 오래걸려서, 소위 반감기가 길어서 하루 한알 먹을 필요없고, 일주일에 한번, 또는 한달에 한번 먹어도 된다고 이해하고 계시는 분들이 있는 것 같습니다. 

두타스테리드 성분의 탈모약, "매일 복용할 필요 없다" 반감기 최대 한 달까지 갈 수 있어(http://www.talmoin.net/news/view.php?idx=1068)

환자분이 알려주셔서 위의 해당 기사를 접하게 되었는데 내용 중에 “1년 이상 복용해 어느 정도 효과를 봤다면 한 달에 한번 복용해도 큰 무리는 없다”는 내용은 말씀하신 의사 선생님의 개인적인 소견으로 보이며, 이는 일반화시키기엔 무리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2일에 한번 복용하는 정도는 이해할 수 있는 부분이 있지만, 한달에 한번 복용하는 것은 탈모 치료 효과를 기대하기 어려운 정도입니다. 




일반적으로 혈중 약물 농도와 약물의 효과사이에는 밀접한 관련성이 있지만 반드시 정비례하지 않습니다. 약물 농도가 떨어진 후에 약효가 최고조에 이르는 약물 (hysteresis, 히스테리시스 약물)이 있는 반면, 약물 농도를 측정할 수 없게된 후에도 약효가 상당시간 지속되는 약물이 있습니다. 그리하여, 최근 10년 동안에는 신약의 용법 용량 결정에 PK (Pharmacokinetics; 혈중약물농도) - PD (Pharmacodynamics; 약효) model을 함께 고려하고 있으며 반감기의 정의를 PK-PD model 로 설명하고 있습니다.


5ARI, 즉 아보다트(Dutasteride)와 프로페시아(Finasteride)는 히스테리시스 약물로 혈중 약물 농도가 떨어지는 시점에 약효가 천천히 나타나기 시작하는 약물로, 단순히 혈중 약물 농도로만 설명되는 반감기로 용법용량을 결정하는데는 최적의 약효를 보장하는데 한계가 있습니다.



프로페시아와 아보다트 모두 효과 반감기(effective half-life)는 동일하게 대략 30일 입니다. 

아보다트는 반감기가 길어서 한달에 한번 복용해도 괜찮지 않을까?는 아래와 같이 설명 드릴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finasteride의 제품설명서에 명시되어 있어 짧다고 알려져 있지만 이는 하루 딱 1알 먹었을 경우(First-dose)로 단순히 혈중 약물 농도가 반감 되는 시간입니다.  
프로페시아 역시 효과 반감기(effective half-life)는 아보다트와 비슷한 대략 30일 (4~5주) 입니다. (위 그림 참조)

위의 표에 보시면 그 내용이 나와 있습니다. (Traish A. Endocr Pract 2012; 18: 956-975)

아보다트와 프로페시아의 정확한 용법 용량은 1일 1정입니다.

모든 약물은 임상을 통해 몸에서 효과를 보이는 최적의 농도를 유지하기 위해 용법 용량을 결정합니다.
전부터 블로그를 통해 말씀드렸지만 약물이 개발되어 출시될 때 가장 효과적인 용량을 결정하기 위해서는 긴 시간동안 엄청나게 많은 실험을 반복합니다. 따라서 특별한 이유가 없다면 가장 보수적이고 사실 근거의 제품설명서에 의한 용법 용량이 추천됩니다. 하루 한번 복용하는 것이 가장 좋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용량입니다. 

약 용량을 정할 때 임의대로 하시지마시고, 반드시 처방해주시는 의사 선생님과 의논하셔서 치료 계획을 세우시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김진오 jinokim@iNEWHAIR.com | NHI뉴헤어 대표원장 | 성형외과 전문의 |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ABHRS)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원문에 대한 링크를 걸어주시면 모든 컨텐츠는 복사하셔서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블로그_하단로고2?

두피 흉터, 모발이식 직후 전후 사진

머리카락 속 두피에 흉터가 생기면 가장 쉽게 생각해볼 수 있는 것이 흉터 제거술(scar revision)입니다. 흉터 자체를 절제하고 다시 봉합하는 방법입니다. 

흉터의 크기가 클 때는 효과를 볼 가능성이 높습니다만, 두피가 딱딱하거나 장력이 많이 작용할때, 또는 흉터가 잘 생기는 체질 시에는 흉터가 재발하거나, 더 커지기도 합니다. 



위 사진의 환자분도 개인 성형외과에서 1회, 대학 병원에서 1회, 총 2회 두피 흉터 제거술을 시행받으셨으나 다시 흉터가 재발하여 대학 병원 교수님이 저희 병원에 의뢰해주셨습니다. 이럴 때는 모발이식이 좋은 해결 방법입니다. 좌측이 수술 전, 우측이 모발이식 직후의 모습입니다. 

그 이외에 방법으로는 두피문신(SMP)도 고려해볼 수 있습니다.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김진오 jinokim@iNEWHAIR.com | NHI뉴헤어 대표원장 | 성형외과 전문의 |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ABHRS)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원문에 대한 링크를 걸어주시면 모든 컨텐츠는 복사하셔서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블로그_하단로고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