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용때문에 프로페시아 대신 프로스카 먹고 있는데 괜찮을까요?


프로페시아(Propecia)의 한달 복용 비용이 5-6만원 정도인데, 이 비용이 부담스러워서 이보다 저렴한 프로스카(Proscar)로 드시는 분들이 계십니다. 프로스카는 피나스테라이드 5mg 으로 피나스테라이드 1mg인 프로페시아의 5배 용량입니다. 그래서 프로스카를 탈모치료 목적으로 드실 때는 1mg이 적정량이기 때문에 5등분해서 드시면 됩니다만, 알약의 크기가 작고 원형태가 아니라 5등분이 힘들고, 등분 시 소실되는 양이 약간 있어서 4등분해서 드시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약의 효과가 차이가 있는지 물어보시는 분들이 많은데, 두 약의 탈모치료효과를 비교한 실험이나 논문이 없어서 확실히 말씀드릴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차이가 없거나, 차이가 있더라도 크지는 않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프로스카를 나눠 먹을 때 단점은, 약을 커팅해서 먹어야하기 때문에 번거롭고, 미리 잘라두면 약이 공기에 노출되는 부분때문에 효과가 약간 감소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따라서 미리 많이 잘라두시는 것보다는 그때 그때 쪼개서 드시는 것이 낫습니다. 

꾸준히 드실 수 있는 방법을 선택하시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비용이 부담스러우신 분들은 프로페시아를 지속적으로 드시기 어려우실 것이기 때문에 번거로움과 산화 부분을 감안하시고라도 프로스카를 드시는 것이 낫겠습니다. 그러나 비용 부담이 없으시다면, 탈모치료용으로 나와서 먹기 용이한 프로페시아를 드시는 것이 좋습니다. 


-뉴헤어 대머리블로그-




김진오 jinokim@iNEWHAIR.com | NHI뉴헤어 대표원장 | 성형외과전문의 미국 모발이식 전문의(ABHRS)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클릭해주세요. 대머리블로그에 질문하기

*원문에 대한 링크를 걸어주시면 모든 컨텐츠는 복사하셔서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블로그_하단로고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